초콜릿 카페인 주의

스토리

간식으로 즐겨 먹는 초콜릿은 단것도 문제지만요. 카페인도 조심해야 한다는 소비자보호원의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일부 초콜릿의 경우는 1개당 카페인이 47mg이나 나왔는데요. 어린아이 3살부터 5살까지는 카페인 하루 권고 섭취량이 44mg입니다. 그러니까 한 개만 먹어도 하루 카페인 권고량을 넘는다는 거죠. 게다가 초콜릿은 카페인 함량 표시가 없어 더 문제라고 하네요.

좀 더 자세히…

건강에 좋다고 알려진 다크초콜릿이 카페인 함량이 평균 22.8mg으로 밀크초콜릿보다 2배 정도 높았고요. 만 11살 아이도 카페인 함량이 높은 초콜릿 2개를 먹으면 권고하는 카페인 양을 넘길 수 있다고 하네요. 만 11살 정도의 아이의 경우 하루 카페인 권고섭취량이 100mg이 채 안되기 때문입니다.

소비자원은 어린이가 주로 섭취하는 초콜릿과 코코아가공품류 등도 앞으로는 카페인 함량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라고 권고했습니다.

조민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