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일 남북 장성급 군사회담

스토리

22일 오전, 남·북·유엔사 대표단이 판문점 남측지역 자유의 집에서 다시 만났습니다. 남북 군사당국은 우리 측 제의로 26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남북장성급군사회담도 열기로 했습니다.

모든 회담, 판문점선언을 지키기 위해서!

남북은 판문점선언 당시 다양한 군사적 합의를 했었죠. 대표적인 것이 ‘JSA 비무장화’ 인데요. 이번 회의 역시 ‘JSA 비무장화’를 위한 지뢰제거 작업이 끝나 그 후속 절차를 논의하기 위한 자리였습니다. 4일 뒤, 남북장성급군사회담도 그 연장선으로 9.19 판문점선언 당시 작성한 군사분야 합의서에 대한 점검이 우선적으로 이뤄질 것으로 보입니다.

조민성 기자